KDA KDA
제목 민간과 손잡고 미래혁신기술 ‘드론’ 기술력 높인다
작성자 KDA
작성일자 2022-07-14
15일부터 민간중심 UAM 전략포럼 및 드론·UAM 박람회


□ 원희룡 장관, UAM 전략포럼에서‘25년 상용화 등 UAM 정책방향 발표
□ 박람회는 테마별 전시, 드론 레이스·축구 등 국내 최대 규모로 개최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는 ‘드론·UAM과 함께 여는 역동적인 미래’라는 주제로 7월 15일부터 이틀간 서울 고척스카이돔 야구장에서

「2022 대한민국 드론·UAM 박람회」를 개최한다.

* (부제) “UAM, 상상을 넘어 현실로”, “드론, 활용을 넘어 문화로”
** (주최) 국토교통부 / (주관) 항공안전기술원(원장 이대성),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용복), 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김정렬)


2019·2021년에 이어 올해 세 번째로 개최되는 「2022 대한민국 드론·UAM 박람회」에서는 UAM Team Korea 전략포럼, 박람회 개막식 행사,

드론 레저·스포츠 경기와 함께 드론·UAM 민간 기업이 참여하는 전시행사와 관람객들도 직접 드론을 운용할 수 있는 체험관 등이 운영된다.

드론은 영상촬영뿐만 아니라, 배송, 시설점검, 레저·스포츠 분야로 활용 폭을 넓혀가고 있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이러한 드론의 다양한

활용모습과 신기술 동향을 한 눈에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022 대한민국 드론·UAM 박람회」의 주요 분야별 계획은 다음과 같다.

< UAM Team Korea 전략포럼, 7.15.(금) 14:00 >

국토교통부는 3년 앞으로 다가온 UAM 상용화시기에 본격 대비하기 위해 “UAM Team Korea* 전략포럼”을 개최하고, UAM에 대한

정부 정책방향과 민간의 사업 계획을 상호 논의한다.

* UAM Team Korea는 UAM 상용화를 위해 구성된 민관 협의체로서 37개 기관으로 출발해서 현재 47개 기관이 참여(초청기관 포함 시 88개)


이번 포럼은 민간과 정부가 UAM산업의 현재상황을 공통된 시선으로 바라보고, 혁신적인 모빌리티 시대에 적합한 체계적인 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한 협력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는 취지로 마련되었으며,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UAM 초기 상용화 추진방향을 직접 발표하고,

팀 코리아 기관과 민간주도의 UAM 조기 상용화 계획을 논의할 예정이다.

UAM 정책방향은‘25년 상용화를 촉진하기 위한 내용으로 ① UAM법 제정, ② 상용화 실증사업 추진, ③ 상용화 시범사업 추진,

④ 핵심기술연구개발 계획이 주요 내용이다.

민간 중심으로 정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팀 코리아에 참여하는 민간 기업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간다.

또한, 지난달 6월 모빌리티 혁신위원회 킥오프 회의에서 발표되었던 “민간이 혁신의 큰 틀을 제시하고, 정부가 함께 채워나가기 위한 해법을

찾는 과정”의 일환으로 新산업의 불활실성 해소와 발전방향을 구체화하는 논의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 박람회 및 주요 이벤트, 7.15.(금)~16.(토)>

한편, 박람회 개막식은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하헌구 미래모빌리티혁신위원장, 드론·UAM 기업대표, 공공기관장 등 각계 인사가 참여한 가운데

7월 15일(금) 15:00부터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드론산업 유공자 표창(국토부장관 표창 4명),

드론 레이스·드론 축구 선수단 대표 선언 등이 이어서 진행된다.

원희룡 장관은 개막식 직후 전시부스를 방문하여 드론·UAM 관련 주요 기업의 개발 기체 및 기술동향 등을 확인하고, 기업인들을 만나

민간 기업의 애로사항 등 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또한, 드론 레이스 및 드론 축구 경기장을 방문하여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들을 격려하는 한편, K-드론 레저·스포츠 육성을 위한 정부지원 노력

메시지도 전달할 예정이다.

전시관은 7.15.(금)~16.(토) 이틀간 운영되며, 배송·물류, 안전점검, 감시·정찰과 같이 다양한 목적의 드론을 볼 수 있는 테마별* 전시관이 운영되며,

드론·UAM 신기술 동향 등 드론 개발 관련 주요 성과를 확인할 수 있다.

* 드론·UAM 인프라관, 국방 무인체계홍보관, 드론중소기업관 등


드론·UAM 비행성능을 점검하고 인증하기 위한 국가 인프라를 보여주는‘드론·UAM 인프라관’, 드론산업 최전선에 있는‘드론중소기업관’과

‘UAM 기업관’을 통해 민간기업, 정부, 연구기관이 개발한 다양한 드론·UAM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육·해·공군이 총출동하는,「국방무인체계 홍보관」에서는 지상·해상·공중의 드론과 로봇 40여 종을 선보일 예정이며,“Army TIGER” 중심의 AI과학기술

드론봇 전투체계(육군), “SMART Navy” 해양전장환경 무인체계(해군), “MUM-T” 유·무인전투기 복합체계(공군) 등이 전시된다.

올해에는‘FAI 코리아 드론 레이스 국제 월드컵(2022 KOREA DRONE RACE WORLDCUP)’, ‘국토부장관배 드론축구 챔피언십’등 드론을 활용한

스포츠 대회도 함께 열린다.

이번 드론레이스 대회에는 한국, 미국, 일본, 싱가포르, 대만, 말레이시아, 태국, 불가리아, 프랑스 등 9개국 7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하며, 우리나라가

 개발 종주국인 드론축구 대회에는 전국 4개 리그(1부, 2부, 3부, 대학리그) 100여 개 팀 1,0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하여 드론 조종기술을 뽐낸다.

 

* 중국, 일본, 프랑스, 벨기에 해외 4개국 선수단도 참여


한편, 청년들을 위한 항공 일자리 상담 및 취업지원 프로그램, 미래항공인증 국제컨퍼런스, 드론 시뮬레이터를 이용한 드론 조종 체험, 경품추첨 등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도 진행된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UAM·드론이라는 미래 모빌리티는 국민에게는 삶을 풍요롭고 편리하게 바꿀 수 있는 기회이고, 기업에는 그간 선진국에 비해

다소 뒤처졌던 항공산업 분야에서 세계와 경쟁해 볼 수 있는 100년 만에 찾아온 기회”라고 강조하면서, “UAM·드론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미래 모빌리티 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2022 대한민국 드론·UAM 박람회」의 관람을 위한 사전등록 등 자세한 사항은 누리집(www.k-droneexp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hwp220715(조간)_민간과_손잡고_미래혁신기술_드론_기술력_높인다(첨단항공과).hwp         (3072Kbyte) 바로보기 

pdf220715(조간)_민간과_손잡고_미래혁신기술_드론_기술력_높인다(첨단항공과).pdf    (6657Kbyte) 바로보기


첨부파일

KOREA DRONE AIRSHIP

더 나은 세상을 위해 미래를 날다.
한국무인항공(주)는 혁신과 도전으로 사람과 사람, 사람과 세상을 연결합니다.
한국무인항공(주)는 무인비행장치(드론) 전문교육기관을 통한 조종사 양성과 조종사를 통한 항공방제, 항공촬영, 항공측량, 환경감시, 항공마케팅 등 무인비행장치 운영사업을 주요한 사업분야로 하고 있습니다.
또한 국내 최고기술의 농업용 드론의 판매 및 정비 등 유지보수 사업도 실시하고 있습니다.